[해외] 제머 펠레드
날짜 : 2014-12-29 (월) 14:04 조회 : 2669
113.jpg

<Large peony and peeping Tom> 2014


Blue앤드White porcelain shards flower No.1 2014.jpg


<Blue&White porcelain shards flower No.1> 2014



Ceramics shards.jpg

<Ceramics shards>

No.3 2014.jpg

<Blue&White porcelain shards flower No.3> 2014

Pair by the sea no.1 2014.jpg

<Pair by the sea no.1> 2014


Born and raised in a Kibbutz in the northern part of Israel, Zemer Peled’s work explores her specific reading of nature. She creates forms that are nostalgic for and reminiscent of shattered, dense landscapes both real and imagined. Her mutating, figure-like creatures are hybrid visions of land, physical matter and her intuitive process-led approach to making. She used sheets of ceramic material that are smashed into shards
and restructured into anthropomorphic sculptural forms.
“In my work I am interested in the relationship between the outside world of nature and the inside domestic space. Thus the sculptures I make are formed of raw clay, fired clay and ceramic shards. In addition, I am working on a site-specific work exploring the idea of temporary existence of a work of art in relation to a specific place and space. The different quality of materials and process function in my work as a metaphor for ideas and it is a major part in the “journey” of creating each sculpture and installation.”
 
이스라엘 북부 Kibbutz에서 나고 자란 제머 펠레드의 작품은 그녀만의 독특한 방식으로 자연을 읽는다. 그녀는 현실 혹은 상상 속의 충격적이고, 빽빽한 풍경을 연상시키는 형상을 만들어낸다.
그녀의 작품에서 이런 변형은 땅과 물질의 혼합, 그리고 직관에 의한 창조를 끌어낸다.
세라믹으로 만든 얇은 판을 사용하는데 이것들은 산산조각 내어져 다시 사람형상으로 재탄생된다.
"제 작업에서 가장 관심 있는 부분은 바깥 자연세계와 내부의 주택 공간 간의 관계입니다.
그러므로 제가 만드는 조각상들은 가공되지 않은 흙(진흙)과 구워진 흙, 그리고 세라믹 조각으로 구성되어있습니다. 또한, 특정 사이트를 정해서 작업을 하는데 이것은 '일시적 존재'에 대한 아이디어를 실험할 수 있도록 작품과 특정 장소와의 관계를 탐구하기 위함입니다. 제 작품에 사용되는 각기 다른 재질의 재료와 프로세스들은 아이디어의 은유로써 작용하고 이것은 각 작품과 설치물을 만드는 '여정'중에서도 가장 중요한 부분을 차지합니다"